상단여백
HOME 뉴스
원룸서 도둑질 들키자 강도로 돌변한 30대 입건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 승인 2017.02.16 11:31
© News1 방은영 디자이너

원룸에서 도둑질을 하다 들키자 강도로 돌변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서부경찰서는 절도 목적으로 원룸에 침임했다가 귀가한 거주자를 협박해 금품을 갈취하고 도주한 J씨(32)를 강도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J씨는 15일 오후 3시쯤 제주시 연동의 한 원룸에 베란다로 침입해 금품을 물색하던 중 거주자 J씨(22·여)가 귀가하자 목을 졸라 위협하고, 휴대폰 등 100만원 상당의 금품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용의자 인상착의를 토대로 주변을 수색·탐문, 2시간 만에 현장 인근에서 J씨를 검거했다.

김항년 제주서부경찰서 형사과장은 "범행 발생 즉시 초동단계부터 전 가용경력을 집중 투입해 신속히 범인을 검거하는 등 현장 검거 체제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mro1225@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