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아차, 제주 우도 첫 렌터카로 '쏘울EV' 100대 공급
(서울=뉴스1) 박기락 기자 | 승인 2017.03.20 09:29
기아차 쏘울EV© News1
기아자동차는 제주 우도의 렌터카 업체에 쏘울EV 100대를 판매했다고 20일 밝혔다.

기아차가 공급 계약을 체결한 '우도전기렌트카'는 우도 최초의 현지 렌터카 업체다. 쏘울EV가 영업용 차량으로 선정되면서 '우도의 첫 렌터카' 타이틀을 얻게 됐다.

우도는 '탄소 없는 섬'이라는 목표 아래 순수 전기차 중심의 친환경 교통 체계 구축을 추진 중이다. 쏘울EV와 함께 출범한 전기차 렌터카 사업은 우도의 탄소 없는 섬 실현에 큰 도움을 줄 예정이다.

쏘울EV는 기아차가 2014년 쏘울을 기반으로 출시한 전기차로 지난해 글로벌 판매 2만1000대를 돌파했다.

(서울=뉴스1) 박기락 기자  kirocker@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박기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