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 부산에서 가장 큰 별이 뜨는 곳, 산복도로
(서울=뉴스1) 윤슬빈 기자,최진모 디자 | 승인 2017.04.13 13:31

prev
next

부산은 한때 대한민국 수도였다. 1950년 6.25 전쟁 기간에 1023일 동안 행정의 중심지이자 경제활동의 중심지였다.

그와 동시에 부산은 수많은 피란민의 '최종적 삶터'였다. 산지가 많고 평지가 좁은 부산에 모여든 피란민들은 산과 언덕으로 기어올라 급한 대로 움집과 판잣집을 지어나갔다.

당시 전쟁의 고통과 극한적 결핍을 맨몸으로 이겨낸 피란민들의 흔적은 '산복도로'을 따라가면 만날 수 있다.

© News1
© News1

(서울=뉴스1) 윤슬빈 기자,최진모 디자  seulbi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윤슬빈 기자,최진모 디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