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감사위, 휴양림관리소 공무원 2명 공금 유용 의혹 수사의뢰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17.04.20 17:08
© News1 최진모 디자이너
제주도내 모 휴양림 관리사무소 직원들이 공금을 제멋대로 썼다는 의혹이 나와 감사위원회가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20일 제주도감사위원회 등에 따르면 서귀포시 모 휴양림 관리사무소 공무직 직원 2명이 공금 수백만원을 담뱃값 등 개인 용도에 썼다는 의혹을 조사한 뒤 경찰에 수사의뢰했다.

감사위는 "조사 결과 의심할만 한 점이 있어 경찰에 수사 의뢰했고 아직 혐의가 확정된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해당 직원들은 문제가 불거진뒤 다른 곳에 전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