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지법 "국유지 훼손 소방공무원 징계 정당"
  •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
  • 승인 2017.08.11 12:07
  • 댓글 0
© News1
국유지를 훼손한 소방공무원에게 내려진 징계처분은 정당하다고 법원이 판결했다.

제주지방법원 제1행정부(김진영 부장판사)는 제주도 소방공무원 A씨(56)가 제주서부소방서장을 상대로 제기한 지방공무원징계집행에 대한 무효 확인 소송을 기각했다고 11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 2014년 제주시 봉개동의 한 국유지 임야에서 굴착기 등 장비를 동원해 선묘 주변 임야 경사면을 절토하고 평탄화 작업을 하는 등 총 187㎡를 훼손, 산지관리법 위반 혐의로 50만원의 벌금형을 확정 받았다.

이후 서부소방서는 징계위원회를 열어 A씨에 대해 견책 처분을 내렸다.

A씨는 자신의 비위가 중점관리대상 비위가 아니라며 견책처분취소 소송을 제기해 패소했고 이어 공소기각 된 사안까지 징계사유에 포함됐다며 행정소송을 제기했다.

재판부는 “A씨는 견책 처분 취소소송을 제기해 패소해 견책 처분이 무효임을 더 이상 다툴 수 없다”며 “국유지 훼손은 공무원 품위 손상 행위도 인정돼 징계양정은 적절하다고 판단된다”며 양형 사유를 설명했다.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  jejunews77@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