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성인 상대 조건만남 미끼로 3870만원 뜯어낸 고교생들
  •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
  • 승인 2017.10.12 13:41
  • 댓글 0
© News1 방은영 디자이너
조건만남을 미끼로 수천만원을 갈취한 '간 큰' 10대 6명이 경찰에 검거됐다.

제주서부경찰서는 강도 상해 혐의로 A군(18)과 B양(18) 등 도내 모 고등학생 5명을 구속하고 1명은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며 동내 선후배 사이인 이들은 지난 7일 오전 9시30분쯤 SNS상에서 조건만남(성매매)을 할 수 있다고 속여 제주시내 한 모텔로 C씨(33)를 유인한 뒤 C씨가 모텔로 들어가자 뒤 따라 들어가 집단 폭행하고, 경찰에 신고하겠다고 협박해 2400만원을 계좌로 입금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이들은 지난 4일부터 9일까지 C씨를 비롯해 조건만남 남성 6명에게 총 3870만원을 갈취해 유흥비와 화장품, 옷 등을 구입하는데 탕진한 것으로 드러났다.

C씨로 부터 피해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인근 CCTV 등 탐문 수사를 벌여 이들을 검거했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여죄를 조사하고 있다.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  jejunews77@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