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손편지로 따뜻한 위로 전하는 28세 청년
  •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정윤경 기자,이은주 디자이너
  • 승인 2017.12.06 08:05
  • 댓글 0
PREV
NEXT
  • 14
  • 14
  • 14
  • 14
  • 14
  • 14
  • 14
  • 14
  • 14
  • 14
  • 14
  • 14
  • 14
  • 14
서울 삼청동 돌담길에 서있는 높이 160㎝의 목제우편함은 '고민집합소'다. 외모고민 털어놓는 어린아이부터 황혼이혼을 생각중인 60대 어르신까지 다양한 세대의 고민이 한데 모인다. 지난 2월 조현식(28) 온기제작소 대표가 만든 이 우편함의 이름은 '온기우편함'. '손편지의 힘'을 믿는 현식씨는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대체 어떤 기적(?)을 만들어가고 있을까.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정윤경 기자,이은주 디자이너  jsy@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정윤경 기자,이은주 디자이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