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 게스트하우스 살인용의자 목매 숨진채 발견(종합)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18.02.14 16:26
  • 댓글 0
제주동부경찰서는 지난 13일 제주 20대 여성 살해 용의자 한정민씨(32)를 공개수사로 전환했다. 한씨는 제주시 구좌읍 모 게스트하우스 관리인으로 지난 7일 제주에 온 투숙객 A씨(26‧여)를 목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진은 지난 10일 김포공항 CCTV에 찍힌 한씨의 모습.2018.2.14/뉴스1 © News1 이석형 기자
제주 게스트하우스 살인사건 용의자 한정민(32)이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한씨의 시신이 이날 오후 3시쯤 충청 천안시 동남구 한 모텔 욕실에서 발견됐다.

이날 모텔 주인이 퇴실시간이 지나도 한씨가 나오지 않자 문을 따고 들어가 숨진 한씨를 발견했다.

경찰은 한씨가 스스로 목을 매 숨진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모텔방에 있던 신분증을 통해 한씨의 신원을 확인했다.

한씨는 지난 7일 제주에 온 투숙객 A씨(26‧여)를 목졸라 살해한 혐의로 경찰에 쫓겨왔다.

한씨는 경찰이 A씨 실종신고를 접수한 지난 10일 오후 8시35분 제주공항을 통해 경기도로 달아났다.

11일 오전 6시19분 경기 수원시의 한 편의점에서 물건을 사는 모습이 CCTV에 찍힌 게 마지막이다.

경찰은 공개수배로 전환했고 결국 도주 닷새째인 이날 천안에서 시신으로 발견됐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