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고충홍 제주도의회 의장 "정부 지방공휴일 규정 환영"
  •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 승인 2018.04.17 13:15
  • 댓글 0
고충홍 제주도의회 의장이 21일 제주시 연동 제주도의회 브리핑룸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2017.12.21/뉴스1 © News1 이석형 기자
고충홍 제주도의회 의장은 17일 정부가 '지방자치단체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을 마련하겠다고 밝힌 데 대해 환영 입장을 밝혔다.

고 의장은 이날 입장자료를 내고 이 같은 정부의 결정에 대해 "지방분권을 지향하는 시대에 걸맞는 적절한 조치"라며 "4·3 희생자 유족을 포함한 온 도민과 함께 기쁜 마음으로 받아들인다"고 말했다.

고 의장은 "4·3의 지방공휴일 지정은 끝이 아니라 이제 새로운 시작이어야 한다"며 "4·3에 대한 인식의 지평을 넓혀나가는 동시에 전국화, 세계화로 나아가는 4·3해결의 완성에 밑돌 하나 얹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앞서 전날 행안부는 지자체가 지역에서 의미 있는 날을 조례를 통해 공휴일로 지정할 수 있도록 '지방자치단체의 공휴일에 관한 규정'을 마련하고, 관계기관 의견조회 등 입법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인사혁신처도 4·3 지방공휴일을 제도적으로 뒷받침하는 입법과정이 진행 중인 점을 고려해 '제주도 4·3희생자추념일의 지방공휴일 지정에 관한 조례'에 대해 대법원 제소 등 법적 조치를 취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도는 정부의 반대 속에서도 3월 22일 전국에서 처음으로 '도 4·3희생자추념일의 지방공휴일 지정에 관한 조례'에 따라 4·3희생자추념일인 4월3일을 지방공휴일로 지정 고시했다.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mro122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