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 진보정당들 "국제자유도시 특별법 폐지" 공약
  •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 승인 2018.05.17 10:42
  • 댓글 0
고은영 녹색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오른쪽에서 세 번째) 등 노동당·민중당·녹색당 당원들이 17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2018.5.17/뉴스1© News1
제주 진보정당들이 '제주특별자치도 설치 및 국제자유도시 조성을 위한 특별법(이하 특별법)' 폐지를 공약했다.

고은영 녹색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 노동당·민중당·녹색당 당원들은 17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특별법 폐지는 신자유주의 실험 중단과 자치권 확보를 위한 우선 과제"라며 이 같이 밝혔다.

이들은 "도민들의 주체적인 선택이 아닌 중앙정부가 규정한 제주의 비전이 '국제자유도시'"라며 "제주의 난개발과 대형 토건 사업은 현 특별법 규정에 따라 진행돼 왔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이어 이의 대표적인 사례로 국토교통부 산하 공기업인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운영과 제주 제2공항 건설사업, 국내 첫 영리병원 제주 도입 추진 등을 꼽았다.

이들은 "국제자유도시 추진 결과 부동산 가격 급등과 난개발이 이뤄져 왔고, 개발이익은 정부와 대형 자본이 독점해 빈부차가 점점 벌어지고 있다"며 "국제자유도시를 폐기한 자리에 국제생태평화도시 조성을 위한 특별법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mro122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