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 신문의 날 표어로 보는 언론 변천사
  •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이은주 디자
  • 승인 2016.04.07 07:26
  • 댓글 0
PREV
NEXT
  • 11
  • 11
  • 11
  • 11
  • 11
  • 11
  • 11
  • 11
  • 11
  • 11
  • 11
1896년 4월 7일, 서재필이 '독립신문' 창간호를 찍었습니다. 신문협회는 독립신문이 개화기 사회 발전과 민중 계몽에 이바지한 점을 기리며 매년 이날을 '신문의 날'로 정했습니다. ‘신문의 날 표어’도 매년 이맘때쯤 발표되는데요, 이를 통해 언론이 무엇을 바람직한 역할이라고 여겼는지, 표어가 어떤 시대상을 반영하고 있는지 등을 엿볼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이은주 디자  maum@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이은주 디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