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스토리N쿡]같은 생선 다른 이름, 명태의 변신은 무죄
  • (서울=뉴스1) 박라경 에디터
  • 승인 2018.08.20 16:48
  • 댓글 0
PREV
NEXT
  • 10
  • 10
  • 10
  • 10
  • 10
  • 10
  • 10
  • 10
  • 10
  • 10
시원한 국물의 동태탕, 부드럽고 고소한 황태구이, 매콤 달콤한 코다리찜, 노릇노릇 구워 맥주 안주로 좋은 노가리 등… 생선 중에 명태보다 이름이 많고 다양한 요리로 활용도가 높은 생선이 또 있을까.

맛뿐만 아니라 영양까지 풍부한 명태는 가공법, 어획 시기 등에 따라 수십여 개의 이름으로 불리는데, 이들을 다른 생선으로 오해하는 사람들도 적지 않다. 명태의 대표적인 이름과 각각의 특징을 자세히 살펴보자.










[news1] '푸드·요리·맛집·건강·다이어트' 뉴스 제보 - inautumn@news1.kr

(서울=뉴스1) 박라경 에디터  inautum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박라경 에디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