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교조 제주지부 "국제관함식 학생 동원 중단하라"
  •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 승인 2018.10.10 14:46
  • 댓글 0
‘2018 대한민국 해군 국제관함식’ 개막일인 10일 오전 제주 서귀포시 제주해군기지 정문에서 '제주군사기지 저지와 평화의 섬 실현을 위한 범도민 대책위원회' 관계자들이 관함식 반대 피켓을 들고 집회를 하고 있다.2018.10.10/뉴스1 © News1 이석형 기자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 제주지부는 10일 성명을 내고 제주도교육청에 '2018 대한민국 해군 국제관함식' 기념 행사인 제주사랑·바다사랑 문예제에 대한 학생 동원을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전교조 제주지부는 "제주도교육청은 해군의 요청에 따라 지난 5일 온라인 업무 포털에 공문을 게시해 도내 초·중학교 교직원과 학생들이 제주사랑·바다사랑 문예제에 참여하도록 했다"며 "이는 매우 부끄러운 일"이라고 주장했다.

전교조 제주지부는 "구시대적인 호국보훈이라는 명목으로 해군기지로 인한 갈등의 현장에 학생들을 동원시키는 것은 문제가 있다"며 "그간 경찰의 폭력으로 인한 많은 주민들의 아픔을 치유·회복시키는 것이 먼저"라고 덧붙였다.

전교조 제주지부는 "해군은 반교육·인권적인 제주사랑·바다사랑 문예제를 즉각 중단하고, 도교육감은 부끄러운 해군의 공문을 삭제한 뒤 도민께 공개 사과하라"고 촉구했다.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mro122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