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비자림 확장 중단하고 제주 가치에 맞는 도로 계획 수립하라"
  •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
  • 승인 2018.11.08 16:01
  • 댓글 0
© News1
'비자림로를 지키기 위해 뭐라도 하려는 시민모임'은 8일 오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제주도정과 도의회는 비자림 확장 공사와 관련해 제주 가치에 맞는 도로 계획을 재수립하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비자림로 확장 공사는 주민 숙원사업이란 명분으로 경제적 이해관계와 정치적 이해관계가 복합돼있다는 강한 의심을 갖게 된다"며 "비자림로에 대한 주민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도로 확장이 아닌 다양한 방법을 강구하고, 비자림로 현장을 시민교육의 장으로 활용하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국제자유도시' 비전에 맞춰 수립된 도로 계획을 전면 폐기하고 제주의 가치와 조화를 이루는 새로운 도로 계획을 수립하라"며 "제주의 지속가능성, 면적과 인구, 타당성, 생태계를 고려해 도로계획을 다시 수립하라"고 촉구했다.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  jejunews77@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