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무실도 직원도 없는 제주 부동산개발업체 6곳 적발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19.02.11 10:31
  • 댓글 0
제주도청 전경.(제주도 제공)© News1
제주특별자치도는 도내 부동산개발업체 45곳을 실태조사 한 결과 부적합 업체 6곳을 적발했다고 11일 밝혔다.

도는 자본금 확보, 전문인력 상시근무 및 교육 이수 여부, 4대 보험가입 여부, 사무실 확보, 무단 휴·폐업 등을 조사했다.

부적합 업체에는 등록취소 3곳, 과태료 부과 3곳 등의 행정처분을 내릴 계획이다.

또다른 업체 4곳은 폐업을 신청해 폐업처리했다.

부동산개발업은 건축물 연면적 3000㎡ 이상과 토지 5000㎡ 이상을 개발하는 경우 등록 대상다.

자본금은 법인이 3억원 이상, 개인은 영업용 자산 평가액 6억원 이상이어야 한다. 또 전문인력 2명 이상과 사무실 확보 등이 필수 등록 요건이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최신기사
[뉴스]
오늘의 날씨(21일, 제주)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