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이탈리아 화가가 바라본 제주해녀는?…19일까지 전시회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19.05.14 14:59
  • 댓글 0
© 뉴스1
외국 화가의 눈에 비친 제주해녀는 어떤 모습일까.

제주해녀를 소재로 한 이탈리아 화가 파올라 폴리칼디 서(Paola Folicaldi Suh)의 회화전 'A Blue Garden(푸른 정원)'이 오는 19일까지 제주시 구좌읍 해녀박물관 3층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는 파올라 폴리칼디 서의 유화 15점을 만나볼 수 있다.

작가는 애기업개, 주름진 해녀, 파도치는 바다 등 인상적이었던 해녀들의 모습들을 유화로 표현했다.

정원사가 정원을 가꾸듯 바다를 가꾸는 제주해녀를 보며 영감을 받은 작품들로 여성 공동체에 대한 사랑과 존경이 녹아있다.

파올라 폴리칼디 서는 예술가 겸 화가로 활동 중이며 주로 작품 대상의 심리를 성찰해 인물화에 담아내는 작업에 집중하고 있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