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JDC면세점에 서울시 '사회적경제기업' 본격 운영
  •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
  • 승인 2019.07.18 11:15
  • 댓글 0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공항면세점(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제공)© 뉴스1

제주도를 방문한 국내외 관광객들이 한번쯤은 방문하는 제주국제공항 내 JDC면세점에 사회공헌, 공정무역 등 사회적 가치를 담은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매 매장이 본격적으로 운영된다.

서울시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서울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19일 오전 11시 제주시 공항로 제주국제공항 합동청사 1층에 위치한 JDC면세사업단 회의실에서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확대 및 경쟁력 강화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18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JDC면세점 내 6.6㎡(2평) 규모 매장 이치(each)를 열고 패션잡화, 업사이클링, 식품 등 총 15개 기업의 제품 200여점에 대한 시범판매를 한 결과 첫 달 2800만원의 매출을 올린 후 6개월 후인 6월 월 매출이 9300만원으로 약 3.3배 급성장했다.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면세점 판매 가능성을 확인하고 체계적인 홍보와 판로지원 등을 통해 본격적인 판매 활성화에 힘을 모으기로 한 것.

내국인은 물론 외국인까지 연 1400만명 이상이 방문하는 면세점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매 거점으로 삼아 소비자들이 쉽게 제품을 만날 수 있도록 하고 세 기관이 적극적인 인큐베이터 역할에 팔을 걷겠다는 것이 핵심이다. 특히 기업의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 거대 유통채널인 면세점이 실질적인 지원에 나선다는데도 의미가 있다.

서울시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자생력 확보와 시장 대응력을 키우기 위해 다양한 판로확보에 힘을 쏟아왔다.

농협 하나로마트, 두레·한살림·행복중심생협 등 서울시내 30여개 오프라인 매장에서 제품을 입점시켜 안정적 매출을 확보하고 있다. 온라인 사회적경제기업 전용쇼핑몰 '함께누리'에서도 520여 개 기업 9100여 개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롯데홈쇼핑에서도 정기적인 판매 방송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  argu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