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원희룡 제주지사, 공약 추진률 91%…'환경수도' 등 미흡
  •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 승인 2019.08.15 10:42
  • 댓글 0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지난달 1일 제주시 연동 제주도청 강당에서 민선 7기 취임 1주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2019.7.1 /뉴스1 © News1 이석형 기자
제주도는 민선 7기 1주년을 맞아 원희룡 지사 공약사업을 자체 점검한 결과 연도별 공약실천계획에 따른 공약 추진률은 91%로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도는 점검 결과 전체 14대 분야 115개 공약 가운데 105개 공약이 정상 추진됐다고 설명했다.

주요 공약 성과로는 Δ전국 최초 취·창업 교육훈련기관 '제주 더 큰 내일센터' 출범 Δ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추진 Δ1만호 목표의 공공 임대주택 추진 Δ전국 최초 차고지 증명제 시행 Δ대중교통체계 개편 등을 꼽았다.

다만 도는 10개 공약은 이행이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동북아 환경수도 조성과 제주형 친환경 식재료 공급 체계화 공약은 중앙부처의 불수용, ICT 생태계 활성화 기반 구축과 제주형 2차산업 육성, 이북도민 복지 확대 공약은 사업계획 변경으로 정상 추진되지 못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제주환경 공감플러스센터 설립, 중산간 관광벨트 조성, 제주시청·시민회관 활용 도시기능 정비, 간호인력 처우개선, 제주여성 사회적 지위 향상 공약은 예산이 확보되지 못한 상태라고 밝혔다.

도는 공약사업을 철저히 관리하고 부진한 공약을 정상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다음달 초 원 지사 주재로 '공약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하는 한편, 다음달과 10월 공약계획 변경 등을 심의하는 '도민배심원단'을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mro122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