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원희룡 제주지사, 제2공항 연계 상생발전 지원 등 요청
  •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 승인 2019.10.08 10:30
  • 댓글 0
원희룡 제주지사와 제주도 간부공무원들이 8일 제주도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 앞서 증인 선서를 하고 있다. 2019.10.8 /© 뉴스1 오현지 기자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8일 제주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제주 제2공항 개발연계 상생발전 지원을 요청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오전 10시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국토교통위 국감 인사말에서 "제2공항 연계 제주발전계획은 제주의 경제지도를 완전히 바꿀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원 지사는 "제주 제2공항 건설 사업은 제주도민의 30년 숙원이자 제주 사상 최대 규모의 국책사업"이라며 "역대 대통령, 국회의원, 도지사 후보와 정당들의 공약에서 빠진 적이 없었고 이제 국토교통부의 기본계획 고시를 눈앞에 두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제주 제2공항은 제주의 수용능력을 넘는 관광객을 무제한으로 유치하기 위한 것이 아니다"며 "자연환경과 함께 안전과 편의, 쾌적함을 추구하는 것이 바로 제2공항 추진의 주요 목적 중 하나이며 제주의 발전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의 미래 공항수요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제주 제2공항은 5조원 가까운 재원이 투입되는 결과 막대한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는 물론 미래세대의 경제활동 기회를 확대시키는 기폭제가 될 것"이라며 "이제는 결정해야 할 때이며, 그 결정은 도민들로부터 권한을 위임받은 도지사의 의무이자 책임"이라고 피력했다.

원 지사는 "제주도는 기본계획 고시 직전까지 주민열람 및 의견수렴 절차를 진행해 찬·반을 떠나 도민사회의 폭넓은 의견을 수렴해 국토교통부에 전달하겠다"며 "제2공항 개발과 연계해 제주지역 발전과 도민이익, 상생발전 방안이 기본계획에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원 지사는 제2공항 랜드사이드(Landside) 부문에 제주도의 공항 운영권 부분 참여 반영, 교통혼잡 해소 및 지역 공동체 유지를 위해 도로(제2공항~기존도심 간 연계도로, 제2공항 인근 대체도로), 환경처리 시설 확충 사업 국비 지원, 주민들의 공동체 회복 및 생존권을 보장하는 이주생활대책 지원을 건의했다.

이와 함께 제2공항 건설 등에 대비해 '대도시권광역교통 관리에 관한 특별법'상, 공시지가 급격한 상승억제 및 제주지역 기초연금 산정기준 개선, 제주특별법 6단계 제도개선 국회 조속 처리, 4·3 배보상 근거 등 제주4·3특별법 처리 등도 요청했다.

한편 이날 국토교통위 제주도 국정감사에는 박순자 위원장 등 14명이 참석했다.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ks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