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자치경찰, 내년 상반기 디지털 포렌식 센터 구축
  •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 승인 2019.12.04 11:30
  • 댓글 0
© 뉴스1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이 내년 상반기부터 자체적으로 휴대전화 등에 대한 포렌식 분석이 가능해진다.

제주도 자치경찰단은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수사를 위해 내년 상반기 중 디지털 포렌식 장비를 갖춘 '자치경찰 디지털 포렌식 센터'를 구축한다고 4일 밝혔다.

센터에는 전문분석관도 배치된다.

그동안 제주자치경찰은 산림·환경·관광·식품 등 특별사법경찰 4대 분야 범죄 입증의 핵심증거가 되는 컴퓨터나 휴대전화, 폐쇄회로 텔레비전 등 디지털 영역에 저장된 정보분석을 제주지방경찰청 디지털 포렌식 센터에 의뢰해왔다.

그런데 내년 상반기 자체 디지털 포렌식 센터가 구축되면 수사역량 강화와 증거 분석기간 단축으로 각종 불법행위에 대해 신속하고 과학적인 수사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제주자치경찰은 기대하고 있다.

한편 2019년 1~8월말 제주지검의 산림·환경·관광·식품 분야 사건처리건수 424건 가운데 83%인 352건을 제주자치경찰이 담당하고 있다.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ks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