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새마을부녀회, 키친타월 마스크 1500장 서귀포시에 전달
  • (서귀포=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20.02.12 15:09
  • 댓글 0
양윤경 제주 서귀포시장이 표선면 새마을부녀회가 전달한 마스크대용품을 써보고 있다(서귀포시 제공)© 뉴스1
제주 서귀포시는 표선면 새마을부녀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대용품(키친타월 마스크) 1500장을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마스크대용품은 서귀포시청 방문객 중 마스크가 필요한 시민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서귀포새마을부녀회는 지난 5일부터 읍면동 부녀회를 통해 마스크대용품 2만장을 만들어 경로당, 마을회관, 읍면동주민센터 등에 배부하고 있다.

현금영 회장은 "신종 코로나로 제주가 비상시국인데 이럴수록 행정,단체, 시민이 한뜻으로 위기를 잘 극복해 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양윤경 시장은 "모든 읍면동 부녀회가 자발적으로 마스크 대용품을 만들어 시민에게 배부해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서귀포=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귀포=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