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4·3추념식 코로나 여파로 대폭 축소…참석인원도 제한
  •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 승인 2020.03.25 16:49
  • 댓글 0
25일 오후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원희룡 제주도지사 주재로 '제72주년 4·3희생자 추념식 준비상황 보고회'가 열리고 있다.(제주도 제공) /© 뉴스1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제72주년 제주4·3희생자추념식이 대폭 축소된다.

제주도는 25일 오후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원희룡 제주도지사 주재로 '제72주년 4·3희생자 추념식 준비상황 보고회'를 열고 코로나19 비상사태에 따른 추념식 간소화 계획과 관련 안전관리 방안을 논의했다.

도에 따르면 다음달 4일 제주4·3평화공원에서 열리는 제72주년 제주4·3희생자추념식은 제주4·3의 핵심 가치인 '화해와 상생, 평화와 인권'을 미래 세대에 전승하고 국가 추념식의 의미를 고양시키는 방향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다만 코로나19에 따른 정부·지방자치단체의 행사 운영 지침에 따라 이번 추념식에는 65세 이상 노인과 만 5세 미만 영·유아, 임신부, 만성 질환자, 면역 저하자 등 감염병 취약계층과 도외 인사의 참석이 원칙적으로 제한된다.

이에 따라 이번 추념식 참가자는 제주4·3 희생자 유족과 추념식 진행 관계자 등 150여 명 남짓으로 최소화될 전망이다.

주 행사장인 추념 광장 내 좌석은 최소한의 규모로 충분한 거리를 두게 되며, 모든 참석자는 사전 문진표를 작성해 확인 절차를 거쳐야 한다.

도는 행사장 집중 방역을 위해 별도 방역대책반을 운영하는 한편, 행사장에 응급상황 발생 시 환자 이송을 위한 현장진료소를 비롯한 발열체크를 위한 열 감지기와 체온계, 마스크, 손소독제 등을 준비한다는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추념식은 가정에서 중계 방송을 시청하며 추모의 시간을 가져 달라"며 "부득이 행사장을 방문할 경우 낮 12시 전에는 가급적 방문을 자제하고, 위패봉안실에도 한꺼번에 많이 입장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mro122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