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시을
통합당 제주 "민주당, 관권선거 의혹 제기 저급한 정치공세"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20.03.26 14:29
  • 댓글 0
원희룡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이 지난 2월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첫 최고위원회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2.17 /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 제21대 총선 선대위가 미래통합당 최고위원이기도 한 원희룡 지사의 관권선거 의혹을 제기하자 통합당이 즉각 반박했다.

미래통합당 제주선대위는 26일 논평을 내 "낙하산 전략공천으로 분열되고 보수가 통합하면서 선거 판세가 요동쳐 역전될 조짐을 보이자 내놓은 반전카드가 고작 실체 파악도 제대로 안된 관권선거 의혹 제기라니 참 급하긴 급했다"고 꼬집었다.

통합당 제주는 "도민 지지를 이끌어내는데 공을 들여도 모자랄 판에 원희룡 도정을 흠집 내고 통합당을 흔들려는 저급한 정치 공세를 펴는데 경악을 금할 수 없다"고 비난했다.

이어 "아니면 말고 식, 카더라 통신발 얄팍한 꼼수는 결코 도민들의 공감을 얻을 수 없다"며 " 관권선거 의혹 제기를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앞서 이날 오전 민주당 도당 당사에 열린 민주당 제주 미래준비 선거대책위원회의 공약 발표 기자회견에서 일부 참석자들이 원 도정의 관권선거 의혹을 제기했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