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시갑
통합당 제주, '대통령 4·3약속' 발언 송재호 검찰 고발
  •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 승인 2020.04.10 16:01
  • 댓글 0
지난달 26일 오후 미래통합당 제주도당사에서 미래통합당 경제살리기·도민통합 제주 선거대책위원회 발대식이 열리고 있다.2020.3.26 /뉴스1

미래통합당 제주도당은 10일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제주시 갑 선거구 더불어민주당 송재호 후보를 검찰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현재 통합당 제주도당이 문제삼고 있는 부분은 송 후보가 지난 7일 제주시 민속오일시장에서 한 유세 발언이다.

당시 송 후보는 "문재인 대통령께 이야기했다. '제가 대통령님을 모시고 3년간 봉사하지 않았나. 저를 위해 해 주실 게 하나 있다. 4월3일 제주에 와 유족 배·보상을 위한 4·3특별법 개정을 반드시 제주도민과 국민들께 약속해 달라'. 여러분, (대통령이 실제로) 약속하지 않았나. 보셨나?"고 말했었다.

통합당 제주도당은 이에 대해 "송 후보가 자신의 선거를 위해 허위로 대통령을 끌어들여 유세 도중 주민들을 현혹하기 위해 명백한 허위사실을 공표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통합당 제주도당은 또 지난 9일 송 후보가 "유세 도중 언급한 말들이 과장된 면이 없지 않았다"고 사과한 데 대해서도 "허위사실임을 잘 알면서도 공표했다고 스스로 시인한 것이나 마찬가지"라고 공세를 이어갔다.

통합당 제주도당은 검찰을 향해 "철저한 수사를 통해 그 죄에 상응하는 처벌을 내려 달라"고 촉구했다.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mro122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