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김해·제주국제공항,'2020 세계항공교통학회' 아시아 최고 공항상
  • (김포공항=뉴스1) 정진욱 기자
  • 승인 2020.07.04 13:49
  • 댓글 0
김해국제공항 전경 / 뉴스1 DB

제주국제공항 전경 / 뉴스1 DB
한국공항공사(사장 손창완)가 운영하는 김해국제공항과 제주국제공항이 세계항공교통학회(ATRS, Air Transport Research Society)의 ‘2020 공항운영효율성 평가’에서 각 규모별 아시아지역 1위를 수상했다.

4일 한국공항공사에 따르면 제주공항은 중·대규모(연간이용객 4000만명 이하), 김해공항은 중·소규모(연간 여객 1000만~2500만명)공항 부분에서 각각 4연속, 3연속 수상의 쾌거를 이뤘다.

제주공항과 김해공항은 셀프체크인과 바이오정보를 이용한 신분확인 서비스 등 스마트기술을 활용한 운영프로세스 최적화해 시설관리능력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손창완 사장은 “공사의 40년 공항운영 노하우로 안전하고 편리한 공항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세계항공교통학회(ATRS, Air Transport Research Society)는 1995년에 설립된 항공교통 분야의 세계 최대 규모이자 최고 권위를 가진 학술단체이다. 전 세계 항공정책 전문가, 국제기구 구성원, 공항 및 항공사 관계자 등 700여 명의 회원으로 구성됐다.

(김포공항=뉴스1) 정진욱 기자  gut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포공항=뉴스1) 정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