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원희룡 제주지사, 내년 국비확보 막판 총력전
  •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 승인 2020.11.20 17:56
  • 댓글 0
원희룡 제주지사가 20일 국회를 방문, 정성호 예산결산위원장을 만나 내년 제주 관련 국비 증액을 절충하고 있다.(제주도 제공) /© 뉴스1
원희룡 제주지사가 20일 국회를 방문, 제주 관련 사업에 대한 국비 증액 절충에 나섰다.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조정소위원회가 열린 이날 원 지사는 정성호 예결위원장(더불어민주당)과 추경호(국민의힘)·박홍근(더불어민주당) 예결위 간사, 위성곤(더불어민주당) 제주담당 위원 등 예산조정소위 소속 핵심 위원들과 기획재정부 안일환 제2차관, 안도걸 예산실장을 잇따라 면담하고 제주도 국비 예산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원 지사는 먼저 정성호 예결위원장을 만나 제주4·3평화공원 활성화 사업, 강정정수장 전면 현대화 및 재가동, 서부처리구역 2단계 하수관로 정비사업의 시급성을 설명하며 제주 현안사업 해결을 위한 예결위 차원의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정 위원장은 "여·야 간사 및 위원들과 잘 협의해 제주도의 현안 사업들을 챙기겠다"고 말했다.

이어 원 지사는 추경호 국민의힘 예결위 간사와 위성곤 의원을 만나 예산 확보가 필요한 항목을 설명하며 국비 확보를 위한 위원들의 협력을 거듭 강조했다.

이에 대해 추경호 예결위 간사는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며 협력 의지를 밝혔으며, 위성곤 의원도 "지역 현안인 만큼 제주도의 예산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원 지사는 또 예결위 소속 국민의힘 임이자.박수영 의원에게도 제주 예산 국비확보에 각별히 관심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원희룡 지사는 "내년 국비 확보를 위해 막판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면서 "국회에서 제주도의 예산이 증액 반영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고, 국비확보를 위해 정치권 및 중앙부처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내년도 정부예산은 11월30일까지 예결위 심사를 거쳐 12월2일 본회의를 통과하면 확정된다.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ks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