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도민 경북서 확진…'진주시 이통장회장단'발 3차감염
  •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 승인 2020.11.30 16:34
  • 댓글 0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30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438명 증가한 3만4201명으로 나타났다. 신규 확진자 438명의 신고 지역은 서울 158명(해외 1명), 부산 52명, 대구 4명, 인천 34명, 광주 12명(해외 1명), 대전 5명, 울산 3명, 세종 1명, 경기 69명(해외 8명), 강원 8명, 충북 22명, 충남 4명(해외 1명), 전북 16명, 전남 3명(해외 1명), 경북 4명, 경남 19명(해외 1명), 제주 해외 1명, 검역과정 10명이다. /© News1 이지원 디자이너
제주도민이 경북에서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진주시 이·통장 회장단' 최초 확진자(경남 481번)로부터 감염된 제주 76번 확진자의 접촉자다.

30일 제주특별자치도는 이날 오후 3시쯤 경북 소재 보건소로부터 제주도민 A씨가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는 통보를 받고 역학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7일 오전 10시45분쯤 출도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지난 28일 제주시보건소로부터 제주 76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통보받고 29일 오전 11시30분쯤 경상북도 소재 보건소에서 검사를 받고 검사당일 확진판정을 받았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A씨에 대해 역학조사 범위 내 정확한 제주 체류 일정을 파악하기 위해 진술 확보에 주력하는 한편 신용카드 사용 내역, 현장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을 조사 중이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A씨와 관련한 세부 동선과 접촉자 정보가 확인되는 대로 방역 조치할 방침이다.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ks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