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산 양배추 20톤 러시아로 첫 수출…1000톤 목표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21.02.22 13:55
  • 댓글 0
안동우 제주시장이 러시아에 첫 수출하는 제주산 양배추 선적 현장에 나와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제주시 제공)© 뉴스1
제주산 양배추가 러시아에 처음으로 수출됐다.

제주시는 애월농협에서 출하한 양배추 20톤을 선적한 화물선이 22일 러시아로 출항했다고 밝혔다.

이 배는 제주항과 부산항을 거쳐 사흘 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시는 첫 수출 20톤을 시작으로 현지 반응을 살핀 후 1000톤까지 수출물량을 확대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수출단가는 8kg 1망에 3000원, 1kg당 375원이다.

올해 제주시 양배추 재배면적은 1275ha(6만6000톤)로 도 전체면적 1748ha의 73%다.

앞으로 대만과 홍콩 등으로 2000톤을 더 수출할 계획이다.

안동우 제주시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유통시장이 불투명한 상태에서 이번 수출이 새로운 농가소득이 되길 기대한다"며 수출 활성화에 행정 지원을 약속했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