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 설 차례상 차림비 30만원 든다…전년보다 12.9% 올라
  •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 승인 2022.01.20 11:02
  • 댓글 0
제주상공회의소는 올 설 차례상 차림비용이 4인 가구 기준 30만1230원으로 조사됐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전년보다 12.9% 오른 수준이다. 사진은 제주시 이도일동 동문수산시장에서 상인들이 수산물을 손질하는 모습. 2021.4.13/뉴스1 © News1 오현지 기자
제주에서 올해 설 차례상 차림비용이 4인 가구 기준 30만원을 웃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20일 제주상공회의소(회장 양문석)는 지난 17~18일 제주시지역 재래시장을 방문, 설제수용품 26개 품목을 중심으로 가격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발표했다.

올 설 차례 준비비용은 4인가구 기준 30만1320원으로, 전년(26만6870원) 대비 12.9%(3만4450원) 올랐다.

과일류는 7개 품목(사과·배·단감·귤·밤·대추·곶감)을 구매할 경우 지난해 설 명절 때보다 3.4% 오른 8만2000원이 드는 것으로 조사됐다.

나물채소류 7개 품목(시금치·고사리·콩나물·도라지·애호박·무·깐대파)을 구매할 경우 지난해보다 2.8% 하락한 2만9500원이 소요될 것으로 나왔다.

또 육류 및 해산물류 6개 품목(소고기·돼지고기·계란·옥돔·동태포·오징어) 구매 비용은 지난해 설 대비 20.2% 높은 14만190원, 가공식품류 6개 품목(밀가루 등) 구매비용은 전년보다 22.3% 상승한 4만9630원선으로 파악됐다.

제주상의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물가 상승과 생산량 감소 등의 요인으로 대다수 품목이 큰 폭의 오름세를 보이고 있어 설 명절을 준비하는 가계에 큰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ks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