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삶을 위해 싸웠다"…리우올림픽 선수 20인의 말말말
  •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이은주 디자
  • 승인 2016.08.17 18:56
  • 댓글 0
PREV
NEXT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 22
지구촌 축제 2016 리우올림픽이 막바지를 향해 가고 있다.

치열한 접전의 현장 올림픽 무대. '탈골 투혼' 김현우(레슬링), '수영 황제' 마이클 펠프스 등 20명의 선수들이 남긴 '말의 향연'을 살펴봤다.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이은주 디자  jsy@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이은주 디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