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 “다섯살의 나는 다 지워져서…”
  •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최진모 디자
  • 승인 2016.10.03 08:03
  • 댓글 0
PREV
NEXT
  • 11
  • 11
  • 11
  • 11
  • 11
  • 11
  • 11
  • 11
  • 11
  • 11
  • 11
지난주 발간된 책들 속에서 밑줄치고 마음에 새겨두고 싶은 좋은 글귀들을 골랐다. 고은의 고즈넉한 시와 찰스 부코스키의 강렬하고 도발적인 시, 그리고 음식과 그에 얽힌 추억을 쓴 두 푸드 칼럼니스트의 따뜻한 글 네 편이다. 문학의 향기가 나는 좋은 글귀 한 줄로 삶의 한 순간을 풍요롭게 만들어 보자.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최진모 디자  ungaungae@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최진모 디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