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 그들의 이름을 부를 수 없는 이유
  • (서울=뉴스1) 박동해 기자,이은주 디
  • 승인 2016.02.23 16:44
  • 댓글 0
PREV
NEXT
  • 13
  • 13
  • 13
  • 13
  • 13
  • 13
  • 13
  • 13
  • 13
  • 13
  • 13
  • 13
  • 13
국회의원 선거를 두 달 앞둔 2월 중순 청년들이 국회의사당 앞으로 나왔다. 직접 만든
공천기준으로 청년 문제 해결을 방해하는 국회의원 후보들에 대해 '낙천운동'을 벌이기 위해서였다. 하지만 청년들은 '그분'들의 이름을 부르지 못하게 됐다.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뉴스1 카드뉴스 전체보기뉴스1 페이스북 바로가기

(서울=뉴스1) 박동해 기자,이은주 디  potgu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박동해 기자,이은주 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