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 4?3 현안해결 위한 ‘제9기 실무위원’ 위촉
  • (제주=뉴스1) 고경호 기자
  • 승인 2017.02.17 14:41
  • 댓글 0
제주특별자치도는 17일 제주도청 한라홀에서 제주4·3사건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실무위원회(이하 4·3실무위원회) 위원 위촉식을 개최했다. © News1
제주특별자치도는 17일 제주도청 한라홀에서 제주4·3사건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 실무위원회(이하 4·3실무위원회) 위원 위촉식을 개최했다.

4·3실무위원회는 2000년 1월 4·3사건법 제정에 따라 같은 해 9월 처음 구성돼 17년간 운영하고 있으며, 4·3의 희생자 정신을 기리고 유족의 아픔들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그동안 제주4·3사건진상조사보고서 발간(2003년), 대통령의 공식 사과(2005년), 제주4·3평화기념관 개관 및 4·3평화재단 설립(2008년) 등을 추진하고, 2014년엔 4·3희생자 추념일을 국가기념일로 지정하는 등 여러 성과를 이뤄냈다.

올해 위촉되는 제9기 4·3실무위원회에는 4·3희생자 단체 및 4·3유족회, 경우회, 학계 등 4·3관련 분야 전문가들로 당연·임명직 4명, 위촉직 11명 등 총 15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2년의 임기 동안 4·3사건법에 정한 희생자와 유족의 피해신고 접수 및 조사에 관한사항, 의료지원금 및 생활지원금 집행에 관한 사항, 그 밖의 당면사항 등을 처리할 예정이다.

특히 그동안 미진했던 희생자 및 유족신고 상설화, 4·3희생자 발굴유해 유전자 검사 및 가족 찾기, 수형인에 대한 실질적 명예회복, 유족복지 확대, 유적지정비 등 4·3해결을 위한 현안 처리와 유족들의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2017년 4·3 70주년 기념사업을 위한 준비 태스크포스(T/F)를 출범하고, 4·3해결을 위한 그동안의 노력들을 재조명해 4·3실무위원회 활동을 적극 뒷받침할 예정이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이날 위촉식에서 “국내·외 추모객들에게 제주4·3이 주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희생자들의 숭고한 넋을 추모할 수 있도록 실무위원회의 활약을 기대한다”며 “앞으로 제주도는 2017년 4·3 70주년 기념사업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제주=뉴스1) 고경호 기자  uni0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