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타트업 제주도업
‘4차산업혁명의 씨앗’ 스타트업이 제주서 뭉쳤다제주스타트업 페스티벌 15일 성황리 개최
제주스타트업협회-와디즈 업무협약 체결
  • (제주=뉴스1) 고경호 기자
  • 승인 2017.12.15 18:07
  • 댓글 0
15일 오후 제주시 탑동 맥파이 맞은편 건물(탑동로 2길 7)에서 국내 최초 민간 차원의 스타트업협회인 제주스타트업협회(회장 윤형준·이하 JSA)가 ‘Jeju Start-up Festival’을 개최하고 있다.© News1

‘4차산업혁명의 씨앗’이 될 스타트업(start-up, 신생벤처기업) 관계자들이 제주에서 뭉쳤다.

국내 최초 민간 차원의 스타트업협회인 제주스타트업협회(회장 윤형준·이하 JSA)는 15일 오후 제주시 탑동 맥파이 맞은편 건물(탑동로 2길 7)에서 ‘Jeju Start-up Festival’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와 데라사와 겡이치 일본총영사, 김대형 제주상공회의소 회장, 이승택 제주도시재생센터장, 전정환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장, 김창희 제주경제인연합회장 등을 비롯해 서울지역 스타트업계 관계자와 JSA 회원사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1부 행사에서는 권성일 블루웨이브 이사가 ‘빅데이터를 통한 제주 스마트관광’을 주제로 한 빅데이터 실무교육을 실시했다.

이어 국내 최대 크라우드 펀딩 전문 회사인 와디즈의 황인범 리워드팀장이 크라우드 펀딩의 실무 및 상담을 진행했다.

와디즈는 이날 JSA와 도내 스타트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도 체결했다.
 

15일 오후 제주시 탑동 맥파이 맞은편 건물(탑동로 2길 7)에서 국내 최초 민간 차원의 스타트업협회인 제주스타트업협회(회장 윤형준·이하 JSA)가 ‘Jeju Start-up Festival’을 개최하고 있다. © News1

2부 행사에서는 ‘4차산업혁명과 제주의 미래’를 주제로 원희룡 제주도지사와 이선화 제주도의회 의원(바른정당), 테라사와 겡이치 일본총영사의 미니토크쇼가 진행했다.

윤형준 JSA 회장이 사회로 진행되는 미니 토크쇼에서는 4차산업혁명을 준비하는 제주도의 전략을 ICT(정보통신기술), 청년, 문화, 글로벌을 키워드로 들어보고, 바람직한 방향을 도내·외 스타트업 관계자와 이야기하는 시간이 펼쳐졌다.

이 자리에는 도내 스타트업기업을 비롯해 국내 스타트업을 주도하는 서울소재 스타트업 기업 대표 및 관계자 20여 명과 도내 유관기업, 벤처 투자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도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모색하면서 자유로운 업무 교류가 이뤄졌다.

한편 JSA는 제주도내 스타트업(start-up, 신생벤처기업)의 지속적인 성장과 스타트업 생태계 구축 및 활성화를 위해 지난 7월 창립한 국내 최초 민간 주도 스타트업협회다.

(제주=뉴스1) 고경호 기자  uni0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