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섬속의 섬' 우도의 나이는 7만년…기존 보다 '젊어져'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18.05.16 11:04
  • 댓글 0
우도 전경(뉴스1DB)© News1
'섬 속의 섬' 제주시 우도가 약 7만년 전 형성됐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제주세계자연유산본부는 광여기 루미네선스를 이용한 연대 측정 결과 우도 형성시기가 기존 연구(8만6000년~11만4000년)보다 짧은 약 7만년 전으로 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새로운 형성 시기는 초기 화산활동과 후기 화산활동 사이 퇴적물 속 석영입자에서 발생하는 루미네선스(발광현상의 일종)를 측정해 얻은 결과다.

연구에 쓰인 시료는 우도 돌칸이 해안과 검멀레 해안에서 채취했다.

김창조 세계유산본부장은 "제주에 있는 360여 개의 오름 중 10여 개만 생성연대를 알고 있다"며 "앞으로도 오름의 생성시기 등을 밝히는 연구를 지속해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