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해경, 원거리 조업어선 점검…144건 시정조치
  •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
  • 승인 2019.01.10 18:04
  • 댓글 0
원거리 조업 어선 점검(제주지방해양경찰청 제공)© News1
제주지방해양경찰청(청장 여인태)은 원거리 조난선 사고 예방을 위한 어선합동점검을 벌여 총 144건의 지적사항을 시정하도록 했다고 10일 밝혔다.

해경은 2018년 11~12월 2개월간 제주도 및 선박안전기술공단, 수협중앙회와 함께 어선합동점검반을 구성해 성산포항, 서귀포항, 한림항 등에 정박 중인 원거리 조업선 46척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점검결과 기관실 누수·누유, 문어발식 콘센트 사용으로 화재위험 발생 우려 등 총 144건의 지적사항이 확인됐다.

해경은 즉시 시정이 가능한 부분은 현지에서 조치하고 선주(선장)에게 점검결과를 휴대폰 메시지로 알려줘 시정토록 했다.

최근 4년간(2015~2018년) 원거리 조업 중 발생한 조난사고로 해경에 구조(예인)를 요청한 선박이 54척이다.

여인태 제주지방해양경찰청장은 “출항 전 선박장비에 대한 운항자의 자발적인 관심과 자주 고장이 나는 장비에 대한 예비부품을 사전에 확보하는 등 안전조업을 의해 힘써 달라"며 "이번 점검 결과를 토대로 유관기관과의 협업체계를 강화해 원거리 조난선 사고 예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  jejunews77@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이석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