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제주 갈치·참조기 위판량·위판액 증가…옥돔·방어는 감소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19.01.11 10:55
  • 댓글 0
© News1
제주시는 지난해 연근해 어선어업 위판량과 위판액이 증가했다고 1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2018년 총 위판실적은 3만454톤·2133억원으로 2017년 2만4080톤·1955억원 대비 위판량은 26%, 위판액은 9% 증가했다.

어종별로 보면 갈치는 8684톤·844억원으로 2017년보다 위판량은 13%, 위판액은 1% 증가했다.

참조기는 6512톤·713억원으로 위판량은 28%, 위판액은 19% 늘어났다.

고등어는 7160톤·87억원으로 위판량 98%, 위판액 81%가 증가했다.

반면 옥돔은 571톤·104억원을 기록해 위판량은 15%, 위판액은 1% 감소했다.

방어도 256톤·1236억원으로 위판량은 27%, 위판액은 6% 줄었다.

제주시는 "제주연근해를 중심으로 참조기·고등어 어장이 형성돼 어획량 증가하고 참조기 위판단가가 높아졌다"고 분석했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