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시인 공무원 송두영 동장, 첫 시집 '물메 쉼표같은' 발간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19.12.02 11:27
  • 댓글 0
© 뉴스1
시인으로 등단한 현직 공무원이 첫 시집을 발간했다.

송두영 제주시 봉개동장은 첫 시집 '물메 쉼표같은'을 발간했다고 2일 밝혔다.

송 동장의 작품은 고향을 사랑하는 마음과 우리나라에서 일어났던 역사적 사건 등을 소재로 서정성을 담아 담담이 그리고 있다.

애월읍 수산리 출신인 그는 1988년 공직에 입문한 뒤에도 꾸준히 시작활동을 해왔다.

2013년 제주시조시인협회가 주관한 제주시조 백일장에서 당선돼 제주시조 시인으로 활동해 왔고 2016년 시조시학 여름호에서 신인작품상을 받으며 등단했다.

시조시학회, 제주문인협회, 제주시조협회, 오늘의 시조시인회의, 라음문학동호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