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흰색 방역복 봐도 놀라지마세요" 119 전담구급차 운영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20.02.25 15:18
  • 댓글 0
제주소방안전본부가 운영하는 감염병 전담구급차(제주소방안전본부 제공) /© 뉴스1
A씨는 지난 24일 오후 3시21분 제주시청 대학로에서 하얀색 방역복을 입은 사람이 한 여성과 대화하는 모습을 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인줄 알고 깜짝 놀랐다.

다행히 누군가 중국인으로 추정되는 여성이 비틀거린다고 119에 신고했고 구급대원이 확인한 결과 이 여성은 내국인이며 체온 등도 정상이었다.

구급대원들이 코로나 감염을 염두에 둬 방역복을 입고 출동해 벌어진 해프닝이다.

당시 상황을 목격한 일부 사람들이 사진을 찍어 SNS에 올려 확인되지 않은 정보가 퍼져나갔다.

제주소방안전본부는 감염병 의심환자 신고가 접수되면 출동하는 전담구급차 7대를 운영하고 있다.

구급대에는 2명이 탑승해 흰색 전신보호복을 착용했다.

이 사례 이외에도 최근 "동네에 방역복을 입은 사람들이 나타났다. 주변에 코로나 환자가 있는 게 아닌가 걱정이다"라는 글들이 사진과 함께 심심치않게 SNS와 인터넷커뮤니티에 떠돌고 있다.

배종면 제주감염병관리단장은 "주변에 방역복을 입고 있더라도 놀라지 말고 사전에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이해해 달라"며 안심하라고 당부했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