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통합당 제주도의원도 원희룡에 "재난지원금 전 도민 지급"
  •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승인 2020.05.22 14:50
  • 댓글 0
제주도의회 전경. /© News1
제주도의회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의원들은 제주도에 2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을 모든 도민에게 지급하라고 22일 요구했다.

의원들은 이날 오후 도의회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선별적 차등적 지원을 전제로 한 현재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제도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도민들의 삶을 지탱해주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제1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급 결과 약 150억원의 불용액이 발생하고 6000건에 가까운 이의신청이 이뤄지고 있다"며 "이것은 지금 생활지원금이 도민들에게 제대로 지원되지 않고 있음을 말해주는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번 회견에는 민주당 의원 29명과 원희룡 지사와 같은 정당인 통합당 의원 5명도 참여했다.

그러나 제주도와 원희룡 지사가 재정 여건 등을 이유로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어 모든 세대 지급은 불투명하다.

앞서 도의회는 제38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제1회 도 추가경정예산안'을 원안 처리하며 제1차 지원금 집행 잔액 약 150억원과 추경에 편성된 제2차 지원금 468억원 등 약 600억원을 모든 세대에 지급하는 방안을 강구하도록 부대의견을 달았다.

도는 지난달 20일부터 이날까지 중위소득 100% 이하 세대를 대상으로 1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을 지급했다.

도는 6월 이후 2차 지원금 지급 기준 등을 정할 계획이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kd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