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 “일직선으로 나는 새는 총에 맞기 딱 좋다”
  •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방은영 디자
  • 승인 2016.09.29 08:11
  • 댓글 0
PREV
NEXT
  • 12
  • 12
  • 12
  • 12
  • 12
  • 12
  • 12
  • 12
  • 12
  • 12
  • 12
  • 12
“일찍 일어나는 새가 피곤하다.”
“일찍 일어나는 벌레가 일찍 잡아먹힌다.”

개그맨 박명수가 남긴 현실적이고 냉철한 조언들이다. 그런데 ‘박명수 어록’ 이전에 이미 냉철하고 이기적인 말을 남긴 17세기 스페인 철학자가 있다. 바로 스페인을 대표하는 철학자이자 작가, 예수회 성직자인 발타자르 그라시안이다. 그가 남긴 말들을 정리해보았다.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 News1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방은영 디자  ungaungae@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권영미 기자,방은영 디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