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
[카드뉴스]예순넷, 부산 남포동 '할배 패셔니스타'
  •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방은영 디자
  • 승인 2016.10.20 17:42
  • 댓글 0
PREV
NEXT
  • 16
  • 16
  • 16
  • 16
  • 16
  • 16
  • 16
  • 16
  • 16
  • 16
  • 16
  • 16
  • 16
  • 16
  • 16
  • 16
‘한국의 닉 우스터’, ‘남포동 꽃할배’라 불리는 부산 남포동 여용기 씨(64). 직접 만들어 입은 양복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리면 댓글이 줄줄이 달린다. 튀는 듯하지만 어느새 젊은이들 사이에서 ‘워너비 스타일’이 된 예순넷 베테랑 재단사 이야기.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방은영 디자  jsy@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제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정수영 기자,방은영 디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 뉴스
여백
기획
여백
프리미엄제주 킬러 콘텐츠
여백
Back to Top